홈으로...

헌옷수거함 여성 속옷 골라 손빨래…재판매 유튜버 '논란'

  • LV 16 아들래미
  • 비추천 0
  • 추천 7
  • 조회 1937
  • 2021.03.30 21:35

의류수거함에 버린 여자 속옷이 일부 남성들에게 판매되고 있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논란이 일고 있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헌옷수거함에 옷 넣을때 조심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글쓴이는 "옷 정리할 때 헌옷수거함에 다 버려도 되는지 알아보려고 유튜브에 검색하다가 봤다"며 "남의 속옷을 본인 구독자한테 돈 받고 팔더라"고 밝혔다.

실제 29일 동영상 플랫폼 유튜브에는 의류수거함에서 수거한 여성 속옷을 다시 판매한다는 내용의 영상이 다수 올라와 있다. 버려진 속옷을 직접 손빨래하는 영상도 게재돼 있었다.

한 유튜버는 "제가 헌옷들을 수거하는 이유는 판매 목적"이라며 "속옷은 이모, 엄마, 누나 등 누가 입었든 상관 없다"고 말했다. 이어 "대한민국 여성들은 막 때려 넣는다. 피 묻은 속옷부터 X 묻은 속옷까지 (다 봤다)"며 "절 보고 변태라고 하는데 변태 맞다"고 밝혔다.

그는 채널 소개에 "모든 중고 의류는 미성년자에게 판매하지 않는다"며 채널 가입과 계좌 후원, 성인 인증 후 구매가 가능하다고도 명시했다. 거래 품목에는 팬티와 브래지어 같은 여성 속옷에 스타킹, 속바지, 레깅스 등도 포함돼 있었다.

이를 본 일부 여성들은 수거함에 들어간 옷들 중 속옷까지 재판매되는 줄은 몰랐다는 반응이다.

한 누리꾼은 "우리 동네 수거함에는 속옷도 적혀 있어서 속옷도 넣어도 되는 줄 알고 있었다"며 "그걸 되팔고 있다니 충격이다. 여기저기 설치해서 옷 수거하더니 작정하고 뒤져서 여성 속옷만 고르는 변태 아니냐"고 불쾌함을 드러냈다.

입던 속옷이 재판매되는 것을 막기 위해 수거함에는 속옷을 넣지 말아야 한다는 의견도 있었다. 이들은 "애초에 재활용 목적으로 수거하는 곳에 입던 속옷을 왜 넣냐", "변태들에게 팔리기 전에 속옷은 가위로 잘라서 일반쓰레기에 버리자" 등의 댓글을 달았다. 

 

한편, 입던 옷이나 신발 등을 재활용하기 위한 의류수거함은 동네 곳곳에 설치돼 있다. 대부분 의류수거함은 개인사업자가 영리적 목적을 위해 설치한 사유물이기 때문에 배출 가능 품목에 조금씩 차이가 있다.

보통 상태가 좋은 옷들은 세탁된 후 해외로 수출되며 낡은 옷들은 버려지거나 가공을 거쳐 난방재 등으로 재활용된다. 주로 선별 작업을 거쳐 수출되므로 손상된 옷이나 속옷 등을 배출해서는 안 된다. 특히 군복류는 반드시 훼손해 일반쓰레기로 버려야 한다 

추천 7 비추천 0

트위터 페이스북 다음요즘 싸이공감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이슈/토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17371 과자류 플라스틱 용기 못 빼나 물었더니.. 제과 3사 "그럴 생각 없다" LV 16 아들래미 04-13 277
17370 '한쪽 눈 장애' 평생 무면허 화물차 운전 50대, '징역 10월→집유' 왜? LV 16 아들래미 04-13 241
17369 "만취한 상태에서 성관계. 바닥 기어가는 술주정해 나중에 보여주려고 사진 찍었다" LV 16 아들래미 04-13 562
17368 성남시 노래방 집단감염, 교사 부주의로 초등학교까지 번져..학부모들 '부글부글' (1) LV 16 아들래미 04-13 165
17367 유승준 '입국거부' 두번째 소송 6월 시작…수년째 법적공방 (1) LV 16 아들래미 04-11 385
17366 임플란트, 진료일 뻥튀기한 치과의사-보험사 속인 환자 LV 16 아들래미 04-11 151
17365 아버지에게 흉기 휘두른 20대 여성, 경찰 구속영장 신청 LV 16 아들래미 04-11 157
17364 코로나 확산세 심각한데…"200여명 강남 불법 유흥업/소에서 춤판" LV 16 아들래미 04-11 131
17363 "LG폰 0원"…막바지 재고소진 시작한 이통사 LV 16 아들래미 04-10 659
17362 ‘극단적 선택하라’ 아내 말에 불 지른 30대 남편, 징역형 LV 16 아들래미 04-10 180
17361 포천 농가서 60대 남녀 숨진 채 발견…여자는 타살 흔적 LV 16 아들래미 04-10 291
17360 노원 세 모녀 살해범은 '25세 김태현'…신상공개 결정 LV 16 아들래미 04-10 162
17359 여성 BJ에게 "모친 살해" 협박..실제 흉기들고 찾아간 20대 구속 LV 16 아들래미 03-30 1976
17358 헌옷수거함 여성 속옷 골라 손빨래…재판매 유튜버 '논란' LV 16 아들래미 03-30 1938
17357 물류창고서 실탄 10발 장전된 권총 발견…경찰 수사중 LV 16 아들래미 03-30 972
17356 노원구 아파트에서 세 모녀 잇따라 살해한 뒤 자해 시도한 남성, 첫째딸 남친 아냐 LV 16 아들래미 03-27 1100
17355 "1억 내놔" 택배기사로 위장해 초등생 인질 잡은 30대, 결국… LV 16 아들래미 03-27 766
17354 "밀쳐서 뇌진탕까지"…술 취해 7세 여아 폭행한 30대 여성 LV 16 아들래미 03-27 454
17353 '유흥가 여성 얼굴에 전기충격기만 5번' 골절상 2인조 강도, 최고 징역 8년 LV 16 아들래미 03-27 834
17352 택배기사 인천 주택가서 쓰러져 사망…'특별한 외상 없어' LV 16 아들래미 03-24 743
17351 10대 바바리맨, 여성 등산객 앞에서 음란행위하다 검거 LV 16 아들래미 03-22 1443
17350 알몸으로 여탕 들어가 손님 추행한 20대 남성 구속 LV 16 아들래미 03-22 1203
17349 노래방도우미 추행 혐의 30대 항소…"미취학 아이셋 가장, 선처를" (1) LV 16 아들래미 03-20 1912
17348 "다 벗은 상태로"…20대 남성, 여탕 들어가서 여성들 추행 LV 16 아들래미 03-20 2039
17347 "가족 못 보게 한다" 아내 살해한 30대 남편…징역 10년 LV 16 아들래미 03-19 578
17346 걸그룹에 성희롱 글 남긴 공무원, 기소의견 송치 LV 16 아들래미 03-19 756
17345 오물범벅 비좁은 케이지에 개·고양이 90마리 사육 60대 '벌금형' LV 16 아들래미 03-18 502
17344 '보험금 95억' 만삭아내 교통 사망사고… 대법 "살인죄 입증 부족" LV 16 아들래미 03-18 736
17343 30대 여성 스토킹한 70대 남성, 성관계 거절당하자 염산뿌렸다 LV 16 아들래미 03-18 736
17342 "맞지 않으면 말 안들어" 3년간 가정폭력…30대 남성 항소심도 징역형 LV 16 아들래미 03-18 312
광고 · 제휴 문의는 이메일로 연락 바랍니다.  uuoobe@hotmail.com   운영참여·제안 |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www.uuoobe.ne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