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20대 가수 지망생의 죽음…유명 가수 '불법촬영·성범죄' 입건

  • LV 16 아들래미
  • 비추천 0
  • 추천 5
  • 조회 1098
  • 2020.11.03 22:20

20대 가수 지망생이 유서와 함께 극단적 선택을 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진 가운데 고인의 죽음과 가수인 전 남자친구의 성범죄 관련성이 수면 뒤로 떠올랐다.

3일 MBC 뉴스데스크는 기타리스트 출신 가수이자 작곡가 A 씨가 20대 가수지망생 B 씨의 사망 가해자로 지목됐다고 보도했다. A 씨는 형사 입건됐지만 혐의를 부인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보도에 따르면 유족은 B 씨의 죽음이 작곡가이자 가수인 전 남자친구 A 씨가 술에 약을 타서 먹인 뒤 불법 촬영과 성범죄를 저지른 것과 관련이 있다면서 A 씨를 형사 고발했다.

수사에 착수한 마포경찰서는 A 씨를 성폭력범죄처벌법과 강간치상 혐의로 불구속 입건 한 뒤, 해당 가수의 휴대전화와 컴퓨터를 압수해 관련성을 조사 중이다.

가수 지망생 B 씨는 지난 4월 "사람에게 상처받고 고통받았다"는 유서를 남기고 자신의 집에서 극단적인 선택을 했다.

B 씨의 아버지는 숨진 딸의 휴대전화에서 딸이 숨지기 두 달 전 "술에 약을 탔다" "나한테 더 못할 짓 한 걸 뒤늦게 알았다" "아무 것도 못하겠고 정신이 이상해지는 것 같다"는 등 지인에게 호소하는 내용의 메시지를 발견했다.

지목된 가해자는 B 씨와 한때 사귀던 가수이자 작곡가인 A 씨였고, B 씨 지인들은 둘이 교제하던 시기 A 씨가 보낸 불법 촬영 영상을 보고 B 씨가 고통스러워했다고 설명했다.

A 씨 변호인은 "고발인의 일방적인 주장일 뿐"이라면서 "A 씨는 법적으로나 도덕적으로 비난 받을 행동을 한 적이 없다"고 반박했다. A 씨 역시 '사실무근'이며 혐의를 부인했다.

아직 A 씨에 대한 피의자 조사는 진행되지 않은 상태다. 

추천 5 비추천 0

트위터 페이스북 다음요즘 싸이공감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이슈/토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17269 "술취해 기억안나"…사실혼 여인 폭행·협박·도시가스 방화 위협까지 LV 16 아들래미 01-14 251
17268 친구 폭행 살인 20대 2명, "속죄"에도 무기·30년…왜? LV 16 아들래미 01-14 177
17267 KBS PD, 결혼사실 숨기고 언론계 취준생에 접근 논란 LV 16 아들래미 01-12 537
17266 낮술 운전에 6세 사망, 1심서 징역 8년…유족 "너무하다" 오열 LV 16 아들래미 01-12 264
17265 자녀 앞에서 동거녀 살해한 30대, 무기징역 LV 16 아들래미 01-12 213
17264 "체육강사가 5살 원생 성추행" 고소장 접수…경찰 수사 중 LV 16 아들래미 01-12 126
17263 '체감 -17도' 길거리서 3살 여아 발견…방임 혐의 수사 LV 16 아들래미 01-10 259
17262 지적장애인 추행 인터넷방송 제작한 30대 여성 BJ 구속 LV 16 아들래미 01-10 273
17261 지적 장애인과 성관계 방송한 BJ…"죄 아냐, 합의 녹취록 많아" LV 16 아들래미 01-10 446
17260 "당분간 포장만"…빙판길 기사들 부상 속출, 배달업계 속앓이 LV 16 아들래미 01-08 347
17259 '휴대폰으로 머리 맞았다고..' 홧김에 친형 살해한 40대 남성 구속 LV 16 아들래미 01-08 291
17258 홀트 "정인이에게 진심 사과…입양절차에는 문제없어" LV 16 아들래미 01-06 308
17257 경찰청장, '정인이 사건' 대국민 사과…"양천서장 대기발령" LV 16 아들래미 01-06 227
17256 7억원대 사기범 징역 2년 8월…피해자 1명 극단적 선택 LV 16 아들래미 01-04 518
17255 "'그알' 제작진의 선동질" 정인이 양부모 두둔한 시청자에 네티즌 '공분'(종합) (1) LV 16 아들래미 01-04 598
17254 '일베 회원' 추정 7급 공무원 합격생에 심각한 조롱 난무 LV 16 아들래미 01-01 1154
17253 '경감이 파출소 팀원?'..승진자 급증에 '어디에 배치하나' 고민 LV 16 아들래미 12-29 871
17252 부동산 감정가 부풀려 작업 대출한 일당 무더기 송치 LV 16 아들래미 12-28 368
17251 40대 회사 대표가 직원 폭행한 뒤 사무실 방치…결국 숨져 LV 16 아들래미 12-28 713
17250 "교실서 교사 불륜행각" 전북교육청 발칵…감사 착수 LV 16 아들래미 12-28 1386
17249 쓰레기 더미 집에서 발견된 남매 중 6살 여아 건강상태 심각 LV 16 아들래미 12-25 789
17248 '경찰 친구 살해' 항공사 승무원, 2심도 징역1/8년…"범행 잔인" LV 16 아들래미 12-24 857
17247 현직 경찰관, 연인 폭행 혐의…경찰 조사 착수 LV 16 아들래미 12-23 416
17246 5명 이상 못 앉게 큰 식탁엔 '예약석' 푯말..떡볶이 노점상 "우리도 해당되나" LV 16 아들래미 12-23 545
17245 을왕리 벤츠 음주 사망사고 30대 여성 "동승자가 시켰다" LV 16 아들래미 12-22 1082
17244 '그루밍 성폭행' 지적장애인 태권도 사범 꿈 짓밟은 관장 실형 LV 16 아들래미 12-20 895
17243 3000번 넘게 장난전화…철 안든 40대, 징역 1년2개월 LV 16 아들래미 12-19 538
17242 "작가가 연락해 출연 요청"…'미스트롯2' 참가자 내정설 논란 LV 16 아들래미 12-18 935
17241 '유부녀 신체사진 공개 협박' 금품갈취 20대 실형 LV 16 아들래미 12-16 2027
17240 "자위해봐" 친구 협박한 여고생들…뒤늦게 법정 통곡 LV 16 아들래미 12-16 1800
광고 · 제휴 문의는 이메일로 연락 바랍니다.  uuoobe@hotmail.com   운영참여·제안 |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www.uuoobe.net All Rights Reserved.